학교 떠난 학생 1천692명 복귀
학교 떠난 학생 1천692명 복귀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19.11.27 20:07
  • 게재일 2019.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교육청, 학업중단 위기 학생
개별 맞춤형 프로그램 효과 톡톡

경북교육청이 학업중단 위기 학생을 대상으로 시행 중인 맞춤형 예방 사업이 효과를 보고 있다.

지난 2011년부터 실시한 학업중단숙려제는 학업중단 위기 학생을 대상으로 학업중단 숙려 기간을 통해 학교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돕는 개별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성급한 학업중단 예방과 진로계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27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 학업중단 위기 학생 2천138명이 학업중단숙려제에 참가해 79.1%인 1천692명이 학교로 복귀했고, 매년 충동적으로 학교를 떠나려는 학생들이 학업을 계속 이어가는 데 효과를 내고 있다.

학업중단 예방 집중지원학교 운영을 통해 학업중단 예방 프로그램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학교 구성원의 학업중단 예방 역량을 강화해 학교 현장의 안정화를 기하고 있다.

지난 3월에 2018년 학년도 부적응 등의 사유로 학업을 중단한 학생이 13명 이상인 고등학교 17교를 선정해 학업중단 위기 징후를 보이는 부적응 학생 지원 프로그램 운영비로 1억7천여만 원 예산을 편성, 대상 학교별로 차등 지원했다.

또한 매년 2년 연속 학업중단 학생이 없는 고등학교 등 학업중단 예방 우수교 10교를 표창해 학업중단 예방 정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고 그 사례가 일반화될 수 있는 계기도 마련했다.

앞으로도 경북교육청은 Wee센터, Wee클래스와 체계적인 협력을 통해 학업중단 예방 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전문상담인력 미배치교 위기 학생에게 순회 상담을 지원하는 등 개별 맞춤형 학업중단 예방 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앞으로도 학업중단 위기 학생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확대 추진하고 학업중단숙려제의 내실 있는 운영으로 학업중단 예방과 위기 학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