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앞바다서 멧돼지가 웬 헤엄? ... 사살 뒤 매몰
영덕 앞바다서 멧돼지가 웬 헤엄? ... 사살 뒤 매몰
  • 박윤식 기자
  • 등록일 2019.10.31 09:30
  • 게재일 2019.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군 강구면 삼사항 앞 500m 해상에 나타난 멧돼지가 사살됐다.

30일 울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13분께 멧돼지가 삼사 B펜션 앞 해상에서 헤엄치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해경은 영덕군 관계자와 함께 포획단 포수 2명을 동원, 오후 4시 55분께 멧돼지를 사살했다.

수컷인 이 멧돼지는 무게만 100㎏ 이상인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죽은 멧돼지를 인양해 영덕군에 넘기고 농림축산검역본부 및 국립환경과학원에 관련 사항을 전달했다.

또 병균 감염을 막기 위해 어민 접촉을 금지했다.

해경 관계자는 “멧돼지가 어떻게 바다로 들어갔는지는 알 수 없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후 2시께 축산면 축산리 야산에서 죽은 암컷 새끼 멧돼지 1마리도 발견됐다. 폐사체는 매몰 조치했다.

영덕군은 ‘표준행동지침’(SOP)에 따라 멧돼지 시료를 채취하고 국립환경과학원에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여부 확인을 위한 분석을 의뢰했다.

/박윤식기자 newsyd@kbmaeil.com

박윤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