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의회, 낙과 피해 과수농가 찾아 일손돕기
포항시의회, 낙과 피해 과수농가 찾아 일손돕기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19.09.25 20:24
  • 게재일 2019.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의회(의장 서재원)는 25일 제17호 태풍 ‘타파’로 피해를 입은 농가를 방문해 일손을 보탰다. <사진>

이날 서재원 의장과 한진욱 부의장을 비롯한 전 의원과 의회사무국 직원 50여명은 낙과 피해를 입은 신광면의 과수 농가를 방문해 낙과를 수거하고 주변 정리를 도왔다.

서재원 의장은 “수확을 앞둔 벼, 과수 등 농작물 피해가 많아 매우 안타깝다”며 “조속한 피해조사와 빠른 대처를 위해 모든 지원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포항시의회는 신속한 태풍 피해복구를 위해 제264회 임시회 일정을 10월 중순으로 연기하고 피해 농·어가를 찾아 피해복구를 돕고 있다.

/안찬규기자 ack@kbmaeil.com
안찬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