市 학교운영위원장協 등교거부 사태 입장표명
市 학교운영위원장協 등교거부 사태 입장표명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3.06.30 00:08
  • 게재일 2013.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양덕주민 충분한 대화해야”

포항시학교운영위원장협의회(이하 포항학교운영협)가 최근 집단 초등생 등교거부사태 및 시위 현장 동참으로 이어지고 있는 포항시립승마공원 건립사업에 대한 입장을 표명했다.

포항학교운영협은 지난달 28일 성명서를 통해 “포항시는 즉각적으로 양덕동 주민들과의 충분한 대화를 시도하라”면서 “이를 통해 원만하면서도 신속하게 민원을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주민들에게는 “승마장 건립에 대한 주민들의 마음은 백번 이해하지만 현명한 지역주민들이 사랑하는 어린아이들을 시위현장에 보낸 것은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며 “등교거부를 즉각 중단하고 어린 학생들의 학습권을 어른들이 빼앗는 행위를 중지해야 한다”고 전했다.

포항학교운영협은 마지막으로 “이같은 입장표명 이후에도 등교거부가 이어진다면 포항시 전체 학부모, 교원을 모두 적으로 돌리는 꼴이 된다”며 “하루 빨리 학생들이 행복한 학습둥지로 돌아오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