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성한 한가위… 나눔경영도 `풍성`
풍성한 한가위… 나눔경영도 `풍성`
  • 이창형기자
  • 등록일 2009.09.23 19:48
  • 게재일 2009.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성기업, 자매마을 청진3리에 건강의료기 전달

포스코 포항제철소 외주파트너사인 대성기업(대표이사 계성렬)이 추석을 맞아 나눔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23일 계성렬 대표이사와 이수용 노사협의회 대표는 자매마을인 포항시 북구 청하면 청진3리(이장 권복한)를 방문, 혈압계, 안마기, 발마사지기 등 300여만원 상당의 건강의료기기를 전달했다.

대성기업은 평소 논·밭농사로 심신이 지친 자매마을 어르신들을 위해 이날 회사와 노사협의회가 직접 나서 이같은 추석선물을 전달함으로써 기업이윤의 지역환원, 지역사회와의 상생경영을 몸소 실천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권복한 이장은 “마을의 어르신들을 위해 뜻 깊은 선물을 줘서 고맙다”며 “평소에도 많은 관심과 지원에 마을 주민들이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계성렬 대표이사는 “자매마을과의 돈독한 정을 나누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이창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