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의대 박해진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고부가가치식품기술개발사업 선정
대구한의대 박해진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고부가가치식품기술개발사업 선정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1.04.08 14:49
  • 게재일 2021.0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한의대 DHU바이오융복합시험센터 부센터장 박해진(사진) 교수가 농림축산식품부의 2021년도 고부가가치식품기술개발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의 미래 유망 식품분야의 산업화기술 개발 중점 지원 및 신산업 창출 기반 마련 등 식품산업 경쟁력 강화와 K-Food 성장을 견인하기 위한 산학연 컨소시엄 연구개발 사업으로 총 사업비는 9억 8천만원에 주관기관으로 교촌에프앤비(주), 위탁연구기관으로 일화가 참여한다. 
 
 선정된 과제는 미래대응식품 분야 중 특수의료용도 식품 등에 적용을 위한 식품 원료 소재 국산화 기술 개발로 연구사업명은 ‘닭 가슴살 효소 가수분해 (수용성)저분자 단백질 기술을 적용한 특수의료용도 식품 소재 생산 및 고령친화 식품 개발’이다. 

 그동안 단백질 공급을 위한 특수의료용도 식품으로는 유단백 또는 대두단백의 식물성 단백질을 함유한 제품 정도가 있었으나, 이번 사업을 통해 최초로 필수아미노산 구성비와 흡수율을 높인 국내산 닭 가슴살에서 유래한 고품질 동물성 단백질 소재를 확보하게 된다.

 교촌에프앤비(주)는 국내 최대 치킨시장 점유회사로, 국내산 닭 가슴살의 효소분해 기술을 적용하여, 소화 흡수가 쉬운 특수의료용도 식품의 수용성 저분자 단백질 급원 원료로서 소재를 발굴하고, 이를 고령친화 식품으로서의 ‘단백질 공급제품’ 개발에 관심이 있다.

 연구팀은 닭 가슴살 가수분해 단백질 소재를 투여한 SD Rat의 PDCAAS 측정을 통한 개별 아미노산 소화율 분석과 동물모델을 활용한 근위축 예방 및 근육 재생에 대한 기능성 평가 및 근감소 예방 예비인체적용시험을 수행하게 된다.

 박해진 교수는 “초고령화 사회를 준비하는데 있어 다양한 소재와 한방소재를 기능성별로 개발하는데 있어 이번 연구사업이 초석이 될 것이며, 산학협력을 통해 지속적인 메디푸드 제품 개발을 수행하고 싶다”고 밝혔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