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도서관, 특성화 프로그램 운영
상주도서관, 특성화 프로그램 운영
  • 곽인규 기자
  • 등록일 2021.03.07 16:16
  • 게재일 2021.0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 경북도교육청 상주도서관(관장 윤보영)은 4월부터 11월까지 지역민을 대상으로 도서관 특성화 프로그램‘도서관 온도 100도씨’를 운영한다.

‘도서관 온도 100도씨’는 사람의 온도, 나이의 온도, 감성의 온도 3가지 파트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으로, 지역민들의 코로나 블루 극복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민 대상의 사람의 온도는 트렌드코리아 2021의 공저자인 최지혜 교수 특강으로 올해의 트렌드를 키워드로 만나보고, 태원준 여행작가의 힐링이 되는 여행이야기, 한상덕 경상대 교수의‘행복 해석에 답이 있다’특강을 준비했다.

나이의 온도는 초보엄마, 사회초년생, 중년을 대상으로 장수연 MBC 라디오PD의‘처음부터 엄마는 아니었어’, 윤정은 작가의‘하고 싶은 대로 살아도 괜찮아’, 권도형 한국은퇴설계연구소 대표의 ‘저도 중년은 처음입니다’ 등 원포인트 특강을 진행한다.

감성의 온도는 학생 및 학부모들의 감성 개발 프로젝트로 뮤지컬 히스토리언 박성윤PD의 뮤지컬 이야기, 그림책 ‘한밤 중 달빛식당’을 모래와 빛으로 표현한 샌드아트, 음악평론가인 안지윤 바이올린니스트의‘음악을 듣다, 나를 듣다’ 등 문화예술관련 이벤트다.

윤보영 상주도서관장은 “이번 프로그램에 학생·학부모와 지역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도서관과 함께 건강하게 헤쳐 나갔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곽인규기자 ikkwack@kbmaeil.com
 

곽인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