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형 배달 플랫폼’ 협력 체계 구축·운영
‘대구형 배달 플랫폼’ 협력 체계 구축·운영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21.03.02 20:16
  • 게재일 2021.0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성데이타·DGB대구은행·골목상권, 상생협의체 출범
수수료 인하·마일리지 적립제 시행 등 사업 준비 ‘착착’
코로나19와 플랫폼 기업의 과도한 수수료 징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 소상공인의 부담 경감을 위한 ‘대구형 배달 플랫폼’ 상생협의체가 2일 출범했다.

상생협의체는 공공배달 플랫폼 서비스사업자인 인성데이타(주)와 대구사랑상품권 운영대행사인 DGB대구은행, 골목상권 관련 단체들이 참여한다.

사업 준비에 들어가는 ‘대구형 배달플랫폼’은 현재 6∼13% 수준의 중개 수수료율을 2%로 낮추고, 추가적인 광고비나 가맹점비 무료, 3% 수준인 결제수수료율도 2.2%로 낮춰, 현재 지역 소상공인이 기존 배달앱을 사용할 때와 비교해 최소 5%포인트 정도의 수수료 절감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 대구사랑상품권의 모바일 결제 기능을 추가해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한 대구사랑상품권으로 시민들이 편리하고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음식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주문 데이터 접근을 위한 오픈 API를 제공해 신규 배달대행사의 자유로운 시장 진입을 지원하고, 축적된 빅데이터를 활용한 창업자 지원도 계획 중이다.

이와 함께 가입 및 첫 이용 할인 쿠폰을 지급하고, 기존 배달앱에서는 대부분 사라진 이용 마일리지 적립제(주문액의 0.5% 내외)를 시행해 배달 주문 서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에게도 혜택이 돌아가도록 할 계획이다. 실버인력을 통한 배송서비스 연계, 독거노인 방문 서비스 등 지역사회 공헌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한국외식업중앙회 대구광역시지회,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대구경북지회, 소상공인연합회 대구경북본부 등 관련 단체들도 적극 협력하기로 하고, 음식점을 대상으로 사업 홍보 및 가맹점 모집을 지원할 계획이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상생협력 체계 구축 및 운영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을 주고 나아가 지역 골목경제를 살리는 대구형 배달플랫폼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