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지역 소외계층 위해 원목가구 제작 기부
포항제철소, 지역 소외계층 위해 원목가구 제작 기부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21.02.25 18:23
  • 게재일 2021.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포스코 포항제철소 관계자들이 포항시 남구 송도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원목가구를 기부하고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포스코 제공
포스코 포항제철소는 25일 포항지역 소외계층을 위해 손수 제작한 원목가구를 기부했다.

이날 포항시 남구 송도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진행된 전달식에서는 김성호 포항제철소 노경협의회 대표, 이석곡 제강부장, 권영신 인사노무그룹장, 박병화 송도동장 등이 참석했다.

포항제철소가 기부한 가구는 원목책상 3개와 원목밥상 25개로 제작과정에는 포항제철소 직원대의기구인 노경협의회 근로자위원과 각 부서 대표들로 구성된 ‘등대 목공예봉사단’이 참여했다.

지난해 4월 출범한 등대 목공예봉사단은 지역사회에서 재능기부에 앞장서왔다. 6월에는 6.25 참전용사를 위해 원목밥상 50개를 직접 제작해 기부한 바 있다.

이번에는 지역 소외계층을 돕고자 눈길을 돌렸다. 봉사단은 수혜자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치수를 재는 등 사용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해왔다.

이렇게 탄생한 가구들은 포항시자원봉사센터를 통해 경제적으로 어려운 지역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원목책상 3개는 저소득 가구 청소년 3명에게, 원목밥상 25개는 독거어르신 25명에게 전달된다.

김성호 포항제철소 노경협의회 대표는 “견고하고 안전한 맞춤형 원목가구로 코로나19로 지친 지역 이웃들에게 위로가 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