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국토정보공사와 드론 활용 지적재조사 사업 추진
예천군, 국토정보공사와 드론 활용 지적재조사 사업 추진
  • 정안진기자
  • 등록일 2021.01.24 20:16
  • 게재일 2021.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 예천군이 서본노상지구, 노상지구, 백전6지구, 마전2지구(755필지 25만5964㎡)를 대상으로 한국국토정보공사 예천지사와 함께 드론을 활용한 현장조사 및 항공촬영을 했다고 24일 밝혔다.

지적재조사 사업은 지적도 경계와 토지의 실제 현황 경계를 일치시켜 국토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군민 재산권 보호를 위해 2030년까지 추진하는 국책사업이다.

군은 고해상도 영상 촬영이 가능한 무인비행장치인 드론을 활용해 토지 현황조사, 경계결정 등 지적재조사 업무 정확도를 높이고 사업지구 내 토지이용과 건축물 배치 현황을 정밀하게 확인해 토지소유자와 경계협의 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촬영한 항공 영상을 지적도와 중첩해 활용하면 누구나 토지 이용 현황을 빠르고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고 사업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등 1석 2조 효과가 예상된다. /정안진기자
정안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