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지역도 수출과 수입 동반 상승세
포항지역도 수출과 수입 동반 상승세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21.01.17 18:46
  • 게재일 2021.0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3차 대유행 장기화 속에서 포항지역 수출과 수입은 증가세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포항세관이 발표한 ‘2020년 12월 포항지역 수출입동향 분석’에 따르면 포항지역 수출은 7억9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달과 비교해 3.5% 증가했고, 수입은 6억달러로 2.2% 증가했다. 이로써 무역수지는 1억900만달러 흑자를 보였다.

하지만 2020년 누적 수출액은 전반기 내내 이어진 코로나19 팬데믹 영향으로 71억6천400만달러를 기록하며 지난해 대비 16% 감소했고 수입액도 61억1천900만달러로 16.6% 감소했다.

품목별 12월 수출금액 실적을 보면 전체 수출의 70.4%를 차지하는 철강금속제품은 전년동월대비 10.3% 감소한 4억9천만달러, 17.8%를 차지하는 기계류는 61.5% 증가한 1억2천6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홍콩(33.3%), 인도(30.4%), 중국(14.9%) 등으로의 수출이 증가했고 대만(-33.3%), 중동(-14.3%) 등으로의 수출은 감소했다.

수입금액 실적은 전체 수입의 61.3%를 차지하는 광산물은 전년동월대비 1.9% 증가한 3억6천800만 달러, 26.2%를 차지하는 철강금속제품은 8.3% 증가한 1억5천7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미국(66.7%), 캐나다(61.8%), 중국(13.5%), 호주(5.2%)에서의 수입은 증가했고, 유럽(-15.3%), 중남미(-10.5%), 일본(-3.6%)등에서의 수입은 감소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