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대 대구문인협회 회장 선거 ‘2파전’
제14대 대구문인협회 회장 선거 ‘2파전’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1.01.11 19:53
  • 게재일 2021.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문협 개혁·쇄신 계기 ‘관심’
김선굉씨, 심후섭씨
김선굉씨, 심후섭씨

제14대 대구문인협회 회장 선거가 시인 김선굉씨와 아동문학가 심후섭씨 2파전으로 치러지게 됐다.

11일 대구문인협회에 따르면 문인협회장 선거는 오는 15일 ‘우편투표’ 방식으로 치러진다. 문인협회 임원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해 12월부터 후보자의 약력과 공약 등이 담긴 선거공보물을회원들에게 개별 배송하는 등 본격적인 선거에 돌입했다. 임기 3년인 대구문인협회회장 선거는 통상 선거권을 가진 회원들이 모여 투표하는 직접 투표 방식으로 진행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투표로 결정 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예전 선거에선 후보자들이 회원들 앞에서 정견 발표를 했던 것과 달리 이번 선거에선 동영상 정견 발표로 대체될 예정이다.

기호 1번 김선굉 후보는 영양 출신으로 1982년에 등단, 시집‘나는 오리 할아버지’, 문학비평 ‘김영랑론’ 등 다수의 저서가 있다. 대구시문화상 등을 수상했으며 한국시인협회 상임이사, 전국심상시인회 회장, 제12대 대구시인협회장 등을 역임했다.

기호 2번 심후섭 후보는 청송 출신으로 1980년에 창주문학상에 동시가 당선돼 등단했으며 제1회 MBC 창작동화대상 장편 부문 수상, 제3회 ‘김성도문학상’등을 수상했다. 저서로 동화집 ‘의로운 소 누렁이’ 등 80여 권이 있다. 달성교육장을 역임했다.

한편, 지난해 ‘상화시인상’ 논란 등으로 인해 대구 문단의 갈등이 해소되지 않은 상황인 가운데 이번 선거가 회원들 간 해묵은 감정 대립과 계파 갈등 등을 완화하고 대구문협을 개혁·쇄신시키는 한편 과거의 위상을 되찾는 계기가 될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