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전사자 유가족 유전자찾기 우수기관에 선정된 경주시보건소
6·25 전사자 유가족 유전자찾기 우수기관에 선정된 경주시보건소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0.12.03 20:17
  • 게재일 2020.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 보건소는 지난 2일 ‘2019년 6·25전사자 유가족 유전자찾기 지원사업’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국방부장관에게 감사패를 전달받았다고 3일 밝혔다. <사진>

국방부에서 주관하는 전사자 유해발굴사업은 6·25 호국용사들의 유해를 찾아 국립 현충원에 모시는 숭고한 호국보훈사업이다. 현재까지 발굴한 유해의 약 0.1% 정도의 신원만 확인돼 유가족의 DNA 시료채취가 절실한 상황이다.

경주시 보건소는 2009년부터 2019년까지 유가족 167명의 DNA검사 시료를 채취했으며, 6·25전사자 유가족의 많은 참여를 위해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쳐왔다. 유가족 유전자시료 채취 대상은 전사자의 친·외가 8촌까지이며, DNA 채취는 구강내 상피세포 채취로 간편하게 할 수 있다.

최재순 경주시 보건소장은 “조국을 위해 헌신한 호국영웅들을 하루빨리 가족의 품에 보내드릴 수 있도록 국방부 유가족 유전자시료채취 사업에 최선을 다해 협조할 것이다”고 전했다. 경주/황성호기자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