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청년 소셜벤처 자립 기반 논의
대구시, 청년 소셜벤처 자립 기반 논의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20.11.26 20:05
  • 게재일 2020.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7개 기업 온·오프라인 참여
‘육성 사업 성과공유회’ 개최

대구시가 청년 일자리 창출과 소셜벤처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대구시는 오는 30일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지역 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인 ‘대구 청년 소셜벤처 육성사업’ 성과공유회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성과공유회에는 올해 대구 청년 소셜벤처 사업을 통해 사업화 자금을 지원받은 37개 기업들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해 2020년 소셜벤처 육성사업 추진과 성과발표와 함께 청년 일자리 창출과 소셜벤처 자립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올해 3년째에 접어든 대구 청년 소셜벤처 육성사업은 △청년 소셜벤처 창업 및 고용 시 사업화자금을 지원하는 ‘아이비리그’ △소셜벤처 창업자를 위한 맞춤형 아카데미 ‘소셜네스트’ 운영 △집중 투자 연계 프로그램인 ‘임팩트 스케일업’ 등 소셜벤처 육성을 위한 성장단계별 프로그램을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또 올해 사업에 참여한 기업 중 일부는 현재 벤처캐피탈 투자가 진행 중으로 향후에도 투자유치, 컨설팅 등 기업을 위한 후속 관리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대구는 전통적 사회적경제가 활성화된 지역으로 소셜벤처에 대한 관심도가 높다”며 “이번 성과공유회를 통해 지역 소셜벤처 간 네트워킹을 강화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소셜벤처 발굴과 육성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