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 영탁막걸리, ‘2020 베스트 전통주’ 올라
예천 영탁막걸리, ‘2020 베스트 전통주’ 올라
  • 정안진기자
  • 등록일 2020.11.23 20:24
  • 게재일 2020.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회 전국 전통주 평가 시상식
부드러운 맛으로 여성 입맛 잡아
농업회사법인 예천양조㈜ 백구영 대표가 지난 10일 열린 ‘제4회 2020년 전국 전통주 평가 시상식’에서 베스트 전통주 상을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예천의 영탁막걸리가 지난 10일 열린 ‘제4회 2020년 전국 전통주 평가 시상식’에서 베스트 전통주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평가는 대학교수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블라인드 심사를 통해 맛과 주질, 미관 등을 종합 심사 평가한 것으로서 그 의미가 매우 크다고 할 수 있다.

지난 5월 12일 출시된 영탁막걸리는 탄산이 첨가돼 부드럽고 마시기 좋을 뿐만 아니라 효모가 살아있어 젊은층과 여성들의 입맛을 사로잡아 소비자들로부터 많은 호평을 받고 있다. 최근에는 없어서 못 팔정도로 전국에서 많은 주문이 쇄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예천양조(주)는 지난달 말까지 전국 약 3만8천여 곳의 영탁막걸리 판매처를 확보했으며, 전국총판 및 대리점 141곳, 편의점, 백화점, 대형마트 등을 비롯해 국내 최대주류 유통업체인 케이티엠 민속주, (주)한국술유통 업체와도 계약을 맺는 등 다양한 판매처를 확보하고 있다.

또 영탁막걸리는 지난 8월 12일 막걸리 업계 전국 최초로 지역 특산주로 승인받아 인터넷 통신판매도 가능해져 매출 신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지역에서 생산된 국산 쌀을 전량 사용하고 있어 농민들의 소득증대와 지역경기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을 뿐 아니라 지역인재를 널리 채용함으로써 일자리 창출에도 적극 앞장서고 있다.

백구영 대표는 “영탁막걸리를 아끼고 사랑하여 주신데 대하여 감사를 드린다며 이번 영탁막걸리가 전통주 베스트로 선정된 것은 매우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품질향상과 시설개선으로 더욱 사랑받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예천/정안진기자 ajjung@kbmaeil.com

정안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