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교육청 ‘참 좋은 작은 학교’ 전국 최다
경북도교육청 ‘참 좋은 작은 학교’ 전국 최다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20.11.15 20:16
  • 게재일 2020.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어촌 학교 우수 운영’ 공모
포항 장기초·김천 개령서부초
청도 이서중 등 3곳 선정 ‘영예’
교육부가 주관한 농어촌 소규모 학교 운영 우수학교 공모전에서 경북교육청이 최다선정됐다.

15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포항 장기초등학교, 김천 개령서부초등학교, 청도 이서중학교가 ‘참 좋은 작은 학교’로 선정됐다.

참 좋은 작은 학교는 교육부에서 농어촌의 장점을 살리고, 특색있는 교육 프로그램 운영과 교육공동체의 만족도가 높은 농어촌 학교 우수 운영 사례를 발굴 확산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이번 사업 응모에는 전국에서 104개교가 참여해 초등학교 10개교, 중학교 5개교가 최종 선정됐다. 경북교육청은 전국 15개 학교 중 3개 학교가 선정되는 영예를 차지했다.

포항 장기초등학교는 기초·기본 학(學)Up! 프로그램, 인문학·감성 교육, 지역 축제와 지역 봉사활동으로 지역과 함께하는 학교 운영 등으로 지난해 학생수 39명에서 올해 58명으로 증가하고, 인근 학구에서 찾아오는 학교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김천 개령서부초등학교는 피아노, 바이올린, 서예, 미술, 탁구 등 11개의 예체능 중심의 방과후 프로그램, 작은 학교 가꾸기 사업과 연계한 다양한 진로 체험학습, 애향심을 갖기 위한 지역 공공기관 탐방, 학부모 대상 ‘명사 초청’ 자녀 교육,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음악회 개최 등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았다. 이 학교는 지난해 학생수 38명에서 올해 53명으로 대폭 증가했다.

청도 이서중학교는 학생이 주체가 되는 자치활동, 삶의 지혜를 배우는 독서프로그램, 명사와 함께하는 인문학 기행, 학생 선택형 주중 방과후 수업, 학교 특색 프로그램 운영(뮤지컬, 영화, SW교육, 명상수업, 학생 오케스트라), 학부모 동아리와 지역 예술인 연계 예술 동아리 운영 등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경북교육청은 학생 수 감소와 소규모로 어려움을 겪는 농산어촌 학교의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작은 학교 자유학구제’, ‘특색 있는 농어촌 공동 교육과정 운영’, ‘작은 학교 가꾸기’, ‘꿈키움 작은 학교 인증제’ 등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임종식 교육감은 “앞으로도 작은 학교 살리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고른 성장을 지원하는 교육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