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경천섬 관광 명소화사업 기본구상 용역 보고회
상주시, 경천섬 관광 명소화사업 기본구상 용역 보고회
  • 곽인규기자
  • 등록일 2020.10.28 18:41
  • 게재일 2020.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 상주시가 천혜의 자원인 낙동강 경천섬 주변에 대한 관광명소화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최근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장, 시의회 의원, 관련부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천섬 주변 관광명소화사업 기본계획 및 타당성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기본계획 및 타당성 용역은 낙동강 주변의 낡고 매력이 떨어지는 관광자원을 보완하고 기능을 개선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경천섬 테마화, 회상나루관광지 리모델링, 먹거리촌 조성, 오토캠핑장 숙박 개선, 상주보 유휴공간 활용 등 다양한 사업계획이 제시됐다.

또, 기존 관광시설을 연계할 수 있는 이동수단을 마련하고, 산재된 여러 관광자원 연계방안에 대해서도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상주시는 낙동강권에 산재한 관광자원을 하나의 벨트로 연결하고, 체류형 관광 기능을 강화한 관광 명소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경천섬 주변 관광 명소화사업 기본계획 및 타당성 용역을 추진하게 됐다.

강영석 시장은 “용역 중간보고회에서 폭넓게 논의된 의견을 적극 수렴할 것”이라며 “기존 시설의 기능 개선 및 최적의 낙동강변 관광시설 연계 방안을 도출하는 등 지역관광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곽인규기자 ikkwack@kbmaeil.com

곽인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