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금희 “대구 이전 가스공사, 지역경제 기여 미흡”
양금희 “대구 이전 가스공사, 지역경제 기여 미흡”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10.20 19:23
  • 게재일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공사가 지난 2014년 10월 대구로 이전한지 수년이 흘렀으나, 지역경제 발전에 대한 역할과 의지가 미흡해 대구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공사의 역할을 다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민의힘 양금희(대구 북구 갑) 의원은 20일 한국가스공사 국정감사에서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한국가스공사가 대구로 이전했으나 그간 지역경제 발전에 대한 기여는 미미했다고 지적했다.

특히, 전남 나주로 이전한 한국전력은 2020년 8월 기준 465개의 기업과 투자협약을 맺으며 빛가람 에너지밸리 조성사업을 추진해 1만628개의 일자리를 만들었으나, 한국가스공사는 기업 유치 실적이 전무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지난 2015년 이후 가스공사가 기업과 대학, 연구소 등에 보조한 연구개발 예산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수도권 편중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57억원 규모의 연구개발 예산 중 42%인 23억8천만원이 수도권 지역에 집중됐으며 대구·경북지역에 지원된 예산은 14%인 7억8천만원에 그쳤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