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신공항 연계 등내년 90개 신규 사업
통합신공항 연계 등내년 90개 신규 사업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20.09.22 20:26
  • 게재일 2020.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시간 내 접근 도로·철도망 등
경북도 ‘종합계획 용역’ 착수

경북도는 22일 내년도 신규시책 보고회를 열고 9대 분야에 90개 세부사업을 중점 추진하기로 했다.

도는 공항과 연계한 지역의 새로운 발전방안을 수립하고 2028년 공항 개항에 맞춰 ‘통합신공항 연계산업발전 종합계획 수립 연구용역’을 우선 추진한다. 또한, 통합신공항 공항신도시 조성과 공항 이전 주변지역 지원사업 추진을 위해 갈등조정협의회(가칭) 구성과 주민상담실도 설치한다.

신성장동력 확보에도 속도를 내기로 했다. 포항 철강산업 고도화 및 미래 첨단소재 클러스터 조성과 경주 양성자가속기 성능 확충(100MeV→200MeV),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규제자유특구와 연계한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자원순환 클러스터 구축 등을 우선 추진한다.

통합신공항 건설과 연계해 대구·경북권역내 공항 1시간내 접근을 목표로 대구경북 도로·철도망을 새롭게 확충해 나간다.

영일만대교 건설과 중부내륙선 연결을 위한 문경~김천 간 철도건설사업의 조기 예타 통과 등 핵심 2대 과제를 정부에 지속적으로 건의한다. 아울러 구미 국가산단과 항공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북구미IC~군위JC 간 고속도로, 대구~공항간 연결 핵심라인인 서대구~신공항~의성 철도 건설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일자리 분야에서는 고용안정 뉴딜 패키지 사업과 디지털 뉴딜 등에 대응한 소프트웨어 인력 양성과 스타트업 창업 공동구역 기반 구축에도 역점을 기울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19 이후 전 세계는 뉴 노멀의 시대로 빠르게 재편되고 있다”며 “코로나19로 어렵지만 신공항을 유치한 저력을 하나로 모아 2021년을 새로운 경북 도약의 원년으로 만들어 나가자”고 강조했다.

/이창훈기자
이창훈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