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의 ‘인문학 In Pohang’… 은희경 작가 초청 강연
9월의 ‘인문학 In Pohang’… 은희경 작가 초청 강연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0.09.21 18:44
  • 게재일 2020.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 포항시립도서관 실시간 스트리밍

은희경 작가. /연합뉴스
포항시립도서관(관장 구진규)은 9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이해 오는 23일 오후 2시 ‘은희경 작가 초청 강연’을 개최한다.

‘인문학 In Pohang-알아두면 쓸데있는 인문학 백과’의 일환으로 마련하는 이번 강연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으로 인한 도서관 휴관으로 유튜브를 통한 온라인 강연으로 진행한다.

은희경 작가는 1995년 중편소설 ‘이중주’가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당선돼 등단해 같은 해 첫 장편소설 ‘새의 선물’로 ‘제1회 문학동네 소설상’을 받았다. 그 뒤 ‘타인에게 말 걸기’, ‘아내의 상자’, ‘내가 살았던 집’으로 여러 문학상을 수상하는 등 문단의 주목을 받았다. 이 밖에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 ‘비밀과 거짓말’,‘아름다움이 나를 멸시한다’등 다양한 작품활동으로 우리나라 대표적인 작가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강연은 2019년 은희경이 7년만에 선보인 ‘빛의 과거’를 주제로 시민들을 만나게 된다. ‘빛의 과거’는 1977년 갓 성년이 된 여성들이 대학 기숙사라는 낯선 공간에서 마주친 ‘다름’과 ‘섞임’의 세계를 그려낸 장편소설로 기숙사의 다양한 인물들을 통해 입체적인 여성 인물상을 제시하고 1970년대의 문화와 시대상을 세밀하게 서술하고 있다.

강연은 해당 시간 유튜브에서 포항시립도서관 검색을 하면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참여가 가능하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