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지역 학교급식 식재료 방사능검사
경주 지역 학교급식 식재료 방사능검사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0.09.17 15:42
  • 게재일 2020.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경주교육지원청은 지난 15일~16일 지역 초·중·고등학교 학교급식 식재료를 대상으로 방사능검사를 실시했다.

경주교육지원청은 학교급식 중 농·수산물 8건을 표집해 방사능 정밀검사를 경북도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했다.

이번 검사는 과거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방사능 오염 우려 식품에 대한 학생, 학부모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학교 급식 식재료의 공급단계 안전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검사 항목은 방사능 오염 지표인 요오드와 세슘으로 정밀 분석을 통해 안전성 여부를 판정하며, 미량 검출 시에는 식약처에 추가 검사를 의뢰해 기타핵종 오염 여부를 확인하는 등 엄격하게 관리한다.

서정원 경주교육지원청 교육장은 “급식 식재료의 안전성 확보와 질 개선으로 학생, 학부모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신뢰받는 급식을 만들겠다”며 “급식관계자들도 안전한 먹거리를 위한 철저한 식재료 검수를 할 것”을 당부했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