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인동시장, 주차환경개선 공모사업 선정
구미 인동시장, 주차환경개선 공모사업 선정
  • 김락현 기자
  • 등록일 2020.09.17 15:41
  • 게재일 2020.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 구미시 인동시장이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2021년도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은 인동시장을 대상으로 2021년부터 2022년까지 총 사업비 40억원(국비 24, 시비 16) 규모의 예산으로 시장 인근에 961.2㎡ 면적의 공영주차장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전통시장 및 인근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기도 하며, 이번에 선정한 사업대상지는 청년들의 유입이 많은 황상동 일원(인동시장 근접)에 소재하고 있어, 사업이 완료되면 상인들의 사기진작과 골목상권에 이어 인동지역의 상권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동시장 주차 환경개선사업은 구미시의회 공유재산 심의 등 내부적인 행정절차를 거친 후, 2021년도 감정평가를 통한 토지보상 실시와 2022년도에 주차장 조성을 완료할 예정이다.

구미시는 이 사업과 더불어 2021년 시장경영바우처사업에 구미새마을중앙시장과 해평시장이 선정돼 전통시장 상권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세용 시장은 “장기적인 코로나 19로 인해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인동시장이 주차환경개선 공모사업에 선정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구미지역 16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