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아주스틸, 500억 투자 MOU
김천시-아주스틸, 500억 투자 MOU
  • 나채복기자
  • 등록일 2020.07.14 20:20
  • 게재일 2020.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1산단내 건축용 자재 공장
100명 이상 신규 일자리 창출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김충섭 김천시장, 아주스틸㈜ 이병형 대표 등 관계자들이 김천1일반산업단지에 친환경 건축용 내·외장재 생산 공장 신설을 위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천시 제공
철강 소재 생산업체 아주스틸(주)이 500억원을 들여 김천에 건축용 자재 생산공장을 신설한다.

14일 아주스틸에 따르면 경북도·김천시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김천1일반산업단지 내 6만6천116㎡에 친환경 건축용 내·외장재를 생산하는 스마트팩토리형 공장을 신설키로 했다.

아주스틸은 필리핀 공장을 철수하고 김천에 공장을 지어 100명 이상을 신규 고용한다.

1995년 설립한 아주스틸은 전자기기용 컬러강판을 생산해 세계 LCD TV용 강판시장의 60%를 점유하고 있다.

임직원 300명에 매출 5천억원 규모의 강소기업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외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투자 결정을 해준 아주스틸에 감사하다”며 “신규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나채복기자 ncb7737@kbmaeil.com
나채복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