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 50만 이상 대도시 특례시로 인정해야”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 특례시로 인정해야”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20.07.08 20:24
  • 게재일 2020.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덕 포항시장,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18대 부회장 추대
이강덕 포항시장이 8일 전주에서 개최된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7차 정기회의’에서 행정수요와 국가균형발전 등을 고려한 인구 50만명 이상 대도시에 대한 특례시 지정을 강조했다. 특히 “광역시 수준의 행정·재정적 자치권을 통해 주민생활의 불편과 중복행정의 비효율성을 개선하는 것이 시급하다”며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차원의 공동대응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는 서울특별시와 광역시를 제외한 인구 50만명 이상 15개 기초 지자체로 구성돼 있으며, 효율적인 대도시 행정 업무 추진을 목적으로 2003년 설립됐다.

현재 포항시를 비롯해 수원시, 성남시, 용인시, 전주시, 창원시 등이 가입해 있으며, 협의를 통해 결정된 사항을 중앙부처 등에 건의하거나 개선방안을 제시하는 등 상호 간 현안 사항에 의견 교환을 위해 정기회의를 개최해오고 있다.

이날 회의는 지방일괄이양법 제정에 따라 개정된 ‘개발이익 환수에 관한 법률’에 대한 개선을 포함한 14건의 정책사항을 정부에 건의하기로 하는 등 다양한 의견이 개진됐다.

한편, 차기인 18대 임원진 선출과 관련해서는 회장에 윤화섭 안산시장이, 이강덕 포항시장·박상돈 천안시장·조광한 남양주시장이 부회장으로 추대됐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전준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