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의료진은 ‘무료’ 안동시, 농촌체험휴양 지원
대구·경북 의료진은 ‘무료’ 안동시, 농촌체험휴양 지원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07.08 20:23
  • 게재일 2020.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가 코로나19 사태로 환자 치료에 헌신한 의료진에게 힐링·치유 기회를 주기 위해 농촌체험휴양마을 파격 할인에 나섰다.

안동시는 대구·경북 의료진을 상대로 9월 15일까지 무료로 숙박과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고 8일 밝혔다.

일반인에게도 다음달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5개월간 농촌관광시설 이용시 요금 50%를 할인한다.

농촌관광시설 방문 후 ‘경북농촌체험 SNS 인증 이벤트’에 참여해 후기를 남기면 경북 농·특산품 쇼핑물 ‘사이소’에서 사용 가능한 1만원 또는 3만원 상당 쿠폰도 받을 수 있다.

농촌관광시설에 대한 정보는 다음카페, 경북농촌체험휴양마을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단, 반드시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할인혜택이 적용된다.

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을 찾는 방문객이 늘어날 것에 대비해 쾌적한 환경에서 각종 체험과 숙박·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사전 안전점검을 마쳤다.

이재홍 안동시 농정과장은 “청정 자연의 공간인 안동에서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치유하고 힐링하는 시간을 가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동/손병현기자 why@kbmaeil.com
손병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