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꽃 사이를 노니는 개개비
연꽃 사이를 노니는 개개비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7.07 20:02
  • 게재일 2020.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절기 중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된다는 소서(小暑)인 7일 강원 화천군 한 습지에 만개한 연꽃 아래에서 더위를 피하던 개개비가 힘찬 날갯짓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