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곽상도 의원 이용수 할머니 관련 가짜뉴스 유포 12명 고소
미래통합당 곽상도 의원 이용수 할머니 관련 가짜뉴스 유포 12명 고소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20.05.28 19:42
  • 게재일 2020.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곽상도(대구 중·남·사진) 의원은 28일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대구 기자회견에 곽 의원이 함께 있었다’는 주장을 유포한 12명을 검찰에 고소했다.

곽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간단하게 사실 여부를 파악할 수 있음에도 이를 외면하고 무책임하게 ‘가짜 뉴스’를 유포한 12명을 불가피하게 오늘 검찰에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25일 이용수 할머니가 열었던 대구 기자회견과 관련, 일부 언론과 SNS를 통해 제가 ‘할머니 옆에 서 있었다’, ‘(할머니 기자회견을) 기획했다’ 등의 가짜뉴스가 유포됐다”며 “같은 날 오후 2시 38분경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이 시작됐을 때 저는 서울 국회의원회관 사무실에서 언론 인터뷰 중이었고, 이후 3시 30분께부터 국회 본관 2층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위안부 할머니 피해 진상규명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주재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을 기획하거나 참석한 바가 전혀 없고 이용수 할머니나 그 주변 분들과 일면식도 없고 통화 등 어떤 형태의 연락조차 한 사실도 없다”고 해명했다.

/박형남기자7122love@kbmaeil.com


박형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