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문화관광公, 경주 기림사서 템플스테이 활성화 방안 논의
경북문화관광公, 경주 기림사서 템플스테이 활성화 방안 논의
  • 등록일 2020.05.28 18:59
  • 게재일 2020.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는 지난 27일 경주 기림사에서 경북힐링 관광 활성화를 위해 템플스테이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경북도와 공사 및 경북도내 템플스테이 지원 대상 사찰의 지도법사스님을 비롯한 실무 담당자 등 20여명이 참가해 템플스테이 운영방안 및 활성화를 위한 실행계획을 논의했다. <사진>

이번 간담회는 공사 사업계획 설명에 이어 템플스테이 활성화 토론 등 실무적인 논의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19 상황에 맞는 지원방안을 모색했다.

경북도에서는 도내 10개 시ㆍ군 13개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인 경주 불국사, 골굴사, 기림사, 구미 도리사, 포항 보경사, 김천 직지사, 봉화 축서사, 성주 자비선사, 심원사, 안동 봉정사, 예천 용문사, 영천 은해사, 의성 고운사에 대해 각 사찰별 특화된 테마형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19년 기준 약 6만명이 참가해 힐링관광상품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휴식형 템플스테이와 개인 참가자 위주로 신청을 받고 있다. 신청방법은 각 사찰 홈페이지 등 인터넷(https://www.templestay.com) 또는 전화(02-2031-2000)로 신청하면 된다. 경주/황성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