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황금은어축제 올해는 못 즐긴다
영덕황금은어축제 올해는 못 즐긴다
  • 박윤식기자
  • 등록일 2020.05.12 19:32
  • 게재일 2020.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군, 7월 개최 행사 취소

지난해 열린 영덕황금은어축제 모습. /영덕군 제공
[영덕] 영덕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라 7월 개최 예정인 영덕황금은어축제를 취소했다.

12일 군에 따르면 축제추진위원회, 사회단체 관계자와 협의 끝에 군민 건강과 안전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축제 예산 2억원은 지역경제 회복에 사용한다.

영덕군은 군어로 지정한 황금은어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매년 황금은어 반두잡기 체험, 어린이 민물고기 맨손 잡기 체험, 특산물 판매, 가족 물놀이 체험 등으로 구성한 황금은어축제를 열었다.

영덕 오십천에 서식하는 은어는 아가미 뒤쪽 황금빛 문양이 다른 지역 은어보다 진하고 뚜렷해 황금은어로 불린다.

이희진 군수는 “아직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안심할 단계가 아니어서 지역사회 감염 예방과 관광객 안전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며 “내년에는 알차게 준비해 군민과 관광객 모두 공감하고 만족할 수 있는 축제를 열겠다”고 했다. /박윤식기자
박윤식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