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과학대, 발효 식품 전문인 양성… 식품제조·상품화과정 개강
경북과학대, 발효 식품 전문인 양성… 식품제조·상품화과정 개강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20.05.11 20:08
  • 게재일 2020.0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농가소득 증대 기대”

경북과학대 영빈관에서 열린 ‘식초 제조 및 상품화 과정’ 개강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북과학대 제공
학교기업 ‘대학촌’을 운영하는 경북과학대학교가 본격적인 발효 식품 전문인 양성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경북과학대 산학협력단은 지난 8일 교내 영빈관에서 2020년 경북농민사관학교 교육과정인 ‘식초 제조 및 상품화 과정’ 개강식을 가졌다.

이날 개강식에는 김현정 총장, 최성열 교무학생처장, 이명희 산학협력단장, 경북농민사관학교 나영강 본부장과 교육생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경북과학대의 ‘식초 제조 및 상품화 과정’은 6차 산업 활성화를 위한 경북농민사관학교의 올해 신규 교육 과정으로, 12월 초까지 매주 금요일 운영된다. 7월 한 달은 휴강한다.

이번 과정은 경북의 농산물을 활용한 발효 식품 이론과 발효 식초 제조 기술, 식품 포장 방법 등을 중점적으로 교육하며, 농산물 가공 및 6차 산업에 관심이 높거나 천연 발효식초 상품화를 준비 중인 농업인이 참여한다.

경북과학대는 지난 1996년부터 대량 생산이 가능한 첨단설비를 갖춘 식품공장을 운영하면서 대기업과 손잡고 식초음료와 각종 기능성 음료, 홍삼 제품 등을 생산하고 있다.

이명희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교육 과정이 경북 농업인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대학의 체계적인 교육 시스템과 학교기업의 노하우로 지역 농산업을 이끌어갈 고품질 전통가공식품 기술 인력 양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칠곡/김락현기자
김락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