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서 50대 여행사 가이드 숨진 채 발견
울릉도서 50대 여행사 가이드 숨진 채 발견
  • 김두한 기자
  • 등록일 2020.05.02 14:17
  • 게재일 2020.0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도에서 관광가이드를 하는 박모(남·51·울릉읍 도동리) 씨가 2일 오전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동료 등에 따르면 박 씨는 1일 황금연휴를 맞아 울릉도에 입도한 관광객을 안내하고 집으로 귀가했다는 것.

동료는 박 씨가 아침에 일하려 나오지 않자 그의 집을 찾았다. 박 씨는 자신의 방에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겼으나 이미 숨졌다는 것.

박 씨는 며칠 전에도 울릉군 보건의료원 방문해 일반약을 받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두한기자 kimdh@kbmaeil.com

김두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