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오을, 감염성 질병 관련 의료인력 처우 특별법 공약
권오을, 감염성 질병 관련 의료인력 처우 특별법 공약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04.06 20:01
  • 게재일 2020.0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오을 무소속 후보
권오을 무소속 후보

△안동·예천 = 권오을 무소속 후보가 지난 3일 대구에서 ‘코로나 19’ 감염증으로 사망한 내과의사의 고귀한 희생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이와 관련한 공약을 발표했다.

지난 4일 권 후보는 선거운동에 나서기 전 운동원들과 함께 애도와 경의를 표하고 사자에게는 국가 훈장추서와 가족에게는 국가유공자에 준하는 처우를 언론을 통해 정부에 요청하기로 했다.

권 후보는 “이번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안동의 국내 최대 SK백신 공장과 SK플라즈마 혈액 제재공장, 국제백신연구소(IVI)에 이은 바이러스 산업 특구 유치와 바이러스 전문 의과대학, 대학병원을 유치해 세계적인 명문대학으로 키우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권 후보는 ‘감염성 질병 관련 의료인력 처우에 대한 특별법’ 제정도 공약했다.

권 후보는 이 특별법 제정으로 △‘간호 등급제’ 산정기준을 ‘병상’에서 ‘환자 기준’으로 개정, 가산금 추가수익 간호사의 처우 개선 △감염성 질병 치료·조사·간호 관련자와 가족 감염으로 장해나 사망 시 국가유공자 처우 제공 △감염성 질병 간호업무 관련 인력 및 가족 치료 우선제와 의료보험 자기부담금 면제 시행 등의 정책들을 펼칠 것을 강조했다. /손병현기자


손병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