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22억5천만원 들여 감염 예방물품 구입
구미시, 22억5천만원 들여 감염 예방물품 구입
  • 김락현 기자
  • 등록일 2020.02.27 17:28
  • 게재일 2020.0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 구미시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긴급 재난관리기금 22억5천800만원을 투입한다.

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품귀현상을 빚고 있는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의 방역물품을 전염병 차단의 최전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일선 의료기관과 소방·경찰 등 시민 접점기관, 택시·버스 등 대중교통 종사자와 저소득층에 배부할 방침이다. 

또 감염 차단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공단 내 근로자들에게도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의 감염 예방물품을 지원한다.

이는 사업장의 생산라인이 중단되는 것을 예방하고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다.

이밖에도 지역 내 확진환자 발생에 따른 감염 위험지역과 역사·터미널·시장 등 다중이용시설, 집단 이용시설, 취약시설의 방역소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