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소주 명인 조옥화 씨 별세… 향년 98세
안동소주 명인 조옥화 씨 별세… 향년 98세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01.28 20:40
  • 게재일 2020.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무형문화재 제12호 ‘안동소주’기능보유자 조옥화<사진>씨가 향년 98세로 지난 26일 별세했다.

조 명인은 1983년 친정집에서 배운 가양법과 시집에서 배운 가양법 중 장점만을 골라 조선시대 임금에게 진상됐던 안동소주를 완벽하게 재현하는 데 성공했다.

1987년 5월 13일 경북도 무형문화재 제12호 ‘안동소주’ 기능보유자로 지정받았다.

조 명인은 1990년 9월 안동소주 제조 면허를 취득하면서 안동소주를 만들어 판매하기 시작했다.

1993년에는 안동시 수상동에 새로 양조장을 개설해 본격적으로 안동소주를 생산하면서 대중화에 앞장섰다.

1999년 영국 엘리자베스 여왕 안동 방문 때는 여왕의 생일상에 올라 안동 민속주를 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안동소주의 전통성을 인정받아 2000년 농림수산식품부로부터 대한민국 식품명인 제20호로 지정됐다.

같은해 일본 수출에 이어 대한항공 기내 판매와 인천국제공항 면세점에서도 입점했다.

조 명인은 이러한 활동으로 2000년 ‘경상북도 장한 여성상’, 2005년 ‘자랑스런 안동시민상’을 받았다.

한편, 빈소는 안동성소병원장례식장 4호실, 발인은 29일 오전 8시다.

/손병현기자

why@kbmaeil.com
손병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