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경길 낮 고속도로 곳곳 정체…"오후 7∼8시 해소 전망"
귀경길 낮 고속도로 곳곳 정체…"오후 7∼8시 해소 전망"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1.24 15:03
  • 게재일 2020.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 연휴 첫날인 2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잠원IC 일대에서 바라본 경부고속도로 하행선에 미세먼지가 드리워진 가운데 차량들이 줄지어 서울을 빠져나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에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할 경우 전국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 시간은 부산 8시간 10분, 광주 6시간 10분, 울산 7시간 50분, 대구 6시간 40분, 대전 3시간 50분, 강릉 4시간 20분이다. /연합뉴스
설 명절 연휴 첫날인 2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잠원IC 일대에서 바라본 경부고속도로 하행선에 미세먼지가 드리워진 가운데 차량들이 줄지어 서울을 빠져나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에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할 경우 전국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 시간은 부산 8시간 10분, 광주 6시간 10분, 울산 7시간 50분, 대구 6시간 40분, 대전 3시간 50분, 강릉 4시간 20분이다. /연합뉴스

설 연휴 첫날이자 토요일인 24일 낮에 귀성객이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 곳곳에서 차들이 거북이 걸음을 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오후 12시 20분 기준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망향휴게소∼천안휴게소 부근, 남이분기점∼죽암휴게소, 회덕분기점∼비룡분기점 등 합계 길이 82㎞ 구간에서 차들이 시속 40㎞ 미만으로 달리고 있다.

서해안 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서평택분기점∼서해대교 11㎞ 구간과  당진분기점∼운산터널 부근, 동군산 부근∼서김제 부근 등 39㎞ 구간에서 귀성객 차량들이  가다 서다를 번갈아 하고 있다.

영동 고속도로 강릉 방향은 마성터널 부근∼양지터널 부근, 원주분기점∼원주  부근 등 34㎞ 길이 구간에서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오후 1시에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할 경우 전국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 시간은 부산 6시간 20분, 광주 4시간 40분, 울산 6시간, 대구 5시간 10분, 대전 2시간 50분, 강릉 3시간 50분이다.

도로공사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정오까지를 고비로 정체가 서서히 풀려 오후  7∼8시께 대부분 구간에서 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날 전국 예상 교통량은 461만대로,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46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33만대일 것으로 예상된다.

귀경 방향 정체는 오전 11∼12시에 가장 심했다가 오후 5∼6시께 해소될 것이라고 도로공사는 전망했다.

현재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 일부 지역에서는 비 또는 눈이 내리고 있어교통 정체가 더욱 심하다.

기상청 관계자는 “저녁부터 기온이 낮아지면서 비나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특별히 유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