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 보수가 앞장서 다시 뛰는 구미 만들 것”
“젊은 보수가 앞장서 다시 뛰는 구미 만들 것”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20.01.09 19:55
  • 게재일 2020.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대동 전 김태환 국회의원 보좌관이 9일 내년 총선 구미을 출마를 선언했다. 추 전 보좌관은 “구미를 알고, 국회를 아는 젊은 보수가 앞장서 구미를 다시뛰게 만들겠다”며 “구미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김태환 국회의원 보좌관 시절 모바일 융합센터 구축사업, 3D 융복합 부품소재 클러스터 구축사업 등 굵직한 프로젝트를 추진한 경험이 있다”면서 “15년차 베테랑 보좌관 경험을 바탕으로 대기업 추가투자, 구미 산업구조 변화, 보수 세대교체를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강조했다. 구미/김락현기자

김락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