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 지원 ‘한뜻’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 지원 ‘한뜻’
  • 이동구기자
  • 등록일 2019.06.06 18:46
  • 게재일 2019.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군·한국에너지재단 MOU
에너지효율지원 협약체결 장면.(사진 왼쪽 최영선 사무총장, 정규식 영덕부군수)
[영덕] 영덕군은 지난 5일 한국에너지재단과 저소득가구 에너지사용환경 개선을 위한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은 한국에너지재단이 산업통상자원부의 위탁을 받아 전담해 추진한다. 주된 사업 내용은 에너지취약 저소득가구에 대한 벽체 단열공사, 노후 된 창호·보일러 교체, 에어컨 설치 등이다. 이는 저소득층의 냉·난방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추진되며 비용은 전액 국비로 지원된다.

영덕군은 경북 시·군 중 3번째로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향후 3년간 18억 가량의 예산이 투입되며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기타 저소득가구 등 총 900가구를 선정해 에너지효율개선 주거환경개선사업(가구당 최대 300만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2019년 사업은 7월말까지 읍·면사무소에서 신청을 받고 나서 현지조사를 거쳐 대상자를 선정한다. 이후 한국에너지재단은 시공업체를 통해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간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정규식 영덕부군수는“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협약을 맺게 된 것을 환영하고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저소득가구의 에너지 효율 개선과 더불어 삶의 질이 더욱 향상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동구기자 dglee@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