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오페라하우스, 최상무 예술감독 선임
대구오페라하우스, 최상무 예술감독 선임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19.01.15 20:19
  • 게재일 2019.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은 물론 세계인이 찾는
아시아 오페라 메카 만들 것”

(재)대구오페라하우스는 예술감독(공연예술본부장)에 최상무<사진>씨가 선임됐다고 15일 밝혔다.

최상무 예술감독은 경북대학교 음악학과(성악 전공)를 졸업하고 대구가톨릭대학교 음악교육학 석사를 마친 뒤 이탈리아 로렌조 페로시 국립음악원 등에서 성악 디플롬을 취득했다.

그는 2005년 이후 성악가로서 오페라 뿐만 아니라 다양한 콘서트를 통해 관객을 만났고 경북대학교, 대경대학교에서 후학을 양성했으며, 아모르오페라와 이탈로페라오케스트라 대표로서도 활동해왔다.

작곡가 박태준 기념사업회 추진위원장, 대구세계합창축제 예술감독 등 다양한 방면에서 기획자와 행정가로 활동했다.

2017년 대구오페라하우스 예술감독으로 선임된 이후에는 2년간 수준 높은 시즌오페라 제작은 물론 젊은 성악인들을 위한 대구국제영아티스트오페라축제 등을 통해 재단의 위상을 한층 높였으며, 15.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를 성공적으로 이끌어 2017년 국고지원사업 평가결과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최상무 예술감독은 “대구시민을 위한 공공극장인 대구오페라하우스를 예술가들뿐 아니라 시민은 물론 세계인들이 찾는 수준 높은 아시아 오페라의 메카로 만들 것”이라며 “결과적으로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시민들의 경제적 풍요까지 책임질 수 있는 극장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