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장 관사 구입 ‘없던 일로’
구미시장 관사 구입 ‘없던 일로’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8.12.05 20:38
  • 게재일 2018.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회, 예산 전액 삭감

시민 반발을 사고 있는 구미시장 관사 마련 예산이 전액 삭감됐다.

구미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는 내년도 구미시장 관사 보증금으로 편성된 예산 3억5천만원을 모두 삭감했다고 5일 밝혔다.

김춘남 기획행정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 5명을 포함한 위원 11명이 모두 삭감에 동의했다”며 “언론 보도로 논란이 커진 시장관사 보증금을 전액 삭감해야 한다는 데 의견 일치를 봤다”고 말했다. 그러나 시장관사 공과금·관리비 월 40만원은 삭감되지 않은 채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 상정됐다.

구미시의회 사무국 관계자는 “공과금 월 40만원은 일반공공운영비 항목에 들어가 있어 기획행정위원회가 놓친 것”이라며 “5∼11일 열리는 예결위에서 전액 삭감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예결위와 오는 12일 열리는 본회의를 통과하는 과정이 남았지만, 보증금과 공과금 등 시장관사 예산이 전액 삭감될 것이라는 게 시의회 관계자 설명이다.

구미/김락현기자
김락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