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사격장 터 활용방안은”
“해병대 사격장 터 활용방안은”
  • 정철화기자
  • 등록일 2015.10.21 02:01
  • 게재일 2015.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회 임시회 시정질문 펼쳐
이나겸·차동찬·정수화 의원
▲ 이나겸 의원, 차동찬 의원, 정수화 의원

포항시의회는 21일 제223회 임시회를 개회해 이나겸, 차동찬, 정수화 의원이 차례로 나서 시정질문을 펼쳤다.

이나겸 의원은 오어사 인근 도로 및 교량 설치로 관광객 불편해소, 그 일대 토속음식점, 관광상품 판매점 조성, 오천읍 해병대 사격장 이전 후 기존 부지 활용방안에 대해 따져 물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문덕차고지에서 수정사 입구까지 도로(1.7km) 개설에 있어 1.7km중 1km는 도시계획도로로 결정 고시 돼있으나, 700m는 도시계획시설로 결정돼 있지 않아 2016년 도시관리계획 재정비 시 검토 및 시설 결정된 1km는 종합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이 시장은 또한 오어사 운제산 일원 산림휴양 및 관광개발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용역을 올 8월에 발주해 내년 상반기 결과가 나올 예정이며 특화된 관광지 조성 시설들의 타당성 조사를 추가하겠다고 설명했다. 해병대 사격장 부지활용에 대해서는 국방부와 해병대 제1사단에 확인한 결과 구체적인 계획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으나 시민들에게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두 번째 질문에 나선 차동찬 의원은 지난 9월 중국 투자유치 방문성과와 민선6기 투자유치 전반에 대한 성과와 우현초 조속한 개교 및 용흥동 금광포란채 아파트 해결대책 등에 대해 물었다.

이강덕 시장은 지난 9월 14~18일까지 중국 핑두시, 란저우시, 북경 등을 방문해 유젠그룹과 240억원 상당의 추가 투자협정을 체결한 것을 비롯해 태부중장비그룹과 600억원, 핑두시와 9월14일 우호교류협약 체결, 깐수성 란저우시와 15일 우호증진과 교류협력을 논의했다고 말했다. 우현초 건립관련해 2014년 5월 `토지출입 등의 사용 승낙서`를 받아 실시설계를 완료한 상태이고 올 9월 선원건설(주)과 2017년도 개교 협조 약속 받아내 소송과 별개로 예정대로 개교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수화 의원은 초고령화 시대에 돌입한 포항시의 농촌대책 마스터플랜, 포항불빛축제 개최시기 조정, 포항-대구-구미 잇는 대구경북권 광역전철사업과 KTX개통과 지역 문화유적 관광상품 등 효율적 관리방안에 대해 질문했다.

이강덕 시장은 “KTX시대를 맞아 환동해 도농교류 허브도시 창조농업 포항건설을 비전으로 농업경쟁력 제고를 통한 농가소득 10% 이상 증대, 로컬푸트 시스템 구축, 농촌복지 개선을 통한 삶의 질 향상 방안을 제시했다. 불빛축제 축제시기는 현재 추진주인 명품해수욕장 구상이 완료되면 적절한 때에 조정 등을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정철화기자

chhjeong@kbmaeil.com

정철화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