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봉 前 매일경제신문 회장 별세
김재봉 前 매일경제신문 회장 별세
  • 연합뉴스
  • 등록일 2009.09.01 20:58
  • 게재일 2009.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재봉 전 매일경제신문 회장이 지난달 31일 뇌출혈로 별세했다. 향년 77세.

고 김 전 회장은 1932년 전남 고흥에서 태어나 광주 숭일고와 한양대 공업경영학과를 졸업했다. 1960년 경향신문 기자로 언론계에 입사했고 71년 매일경제신문으로 옮긴뒤 경제부장, 편집국장, 주필, 사장을 거쳐 99-89년 회장을 지냈다. 퇴임후에는 서울종합터미널 회장, 센트럴시티 회장, 계간지 사상계 대표를 역임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박경자씨, 아들 현(개인사업), 딸 진, 영씨, 사위 박경산(LG전자 차장)씨 등이 있다.

빈소는 가톨릭대 서울 성모병원 장례식장 31호실이다. 발인은 3일 오전 7시. 장지는 경기도 선영.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