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Metaverse)
메타버스(Metaverse)
  • 등록일 2021.03.01 18:21
  • 게재일 2021.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9월 방탄소년단(이하 BTS)은 신곡 다이너마이트를 뮤직비디오나 쇼케이스가 아닌 에픽게임즈의 온라인 게임 ‘포트나이트’에서 공개했다.

BTS는 포트나이트 속 게이머들이 자신의 아바타로 다른 플레이어들과 함께 영화를 보거나 콘서트를 즐기는 공간인 ‘파티로열’ (Party Royale)에 등장했고, 참여한 게이머들은 BTS의 다이너마이트에 맞춰 춤을 추고, 새로 나온 BTS 안무 이모티콘을 샀다.

BTS가 가상 공연을 한 포트나이트 속 공간을 ‘메타버스(Metaverse)’라 부른다.

메타버스는 현실세계를 의미하는 ‘Universe(유니버스)’와 ‘가공, 추상’을 의미하는 ‘Meta(메타)’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세계를 뜻한다. 이용자들은 아바타를 이용해 그저 게임이나 가상현실을 즐기는데 그치지 않고 실제 현실과 마찬가지로 사회, 문화적 활동을 한다.

메타버스란 용어는 원래 닐 스티븐슨의 1992년 소설 ‘스노 크래시(Snow Crash)’에 처음 나왔다.

메타버스는 코로나 팬데믹과 함께 급격하게 확산중이다. 지난해 3월 출시된 닌텐도의 ‘모여봐요, 동물의 숲’이 대표적인 메타버스다. 현실과 같은 시간이 흐르는 가상 세계에서 게이머들은 낚시, 식물 재배, 집 꾸미기 등을 한다.

국내에서는 네이버제트의 ‘제페토’가 대표적인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이용자가 자신의 아바타로 게임을 하거나 사진을 찍고, 연예인 춤을 따라 추며 즐긴다. 벌써 아시아, 북미, 유럽 등지에서 누적 이용자 2억명을 확보했다.

메타버스는 인터넷(웹)의 다음 버전이며, 앞으로 사람들이 메타버스로 일하러 가거나 게임을 하거나 쇼핑을 하게 될 것이란 전망이다. 과학기술의 진보가 눈부시다 못해 아찔하다.

/김진호(서울취재본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