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부동산원, 기업銀과 코로나 대출기금 200억 조성
한국부동산원, 기업銀과 코로나 대출기금 200억 조성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1.02.23 18:29
  • 게재일 2021.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부동산원(원장 김학규)은 23일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코로나 극복 및 사회적가치 추진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부동산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심각한 경영난을 겪는 대구 중소기업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기여하기 위해 IBK기업은행과 힘을 합쳤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부동산원은 IBK기업은행에 100억원을 예탁하고 총 200억원 규모의 대출기금을 조성해 대구지역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을 집중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IBK기업은행은 대출 취급 시 기업별 적용여신금리에서 0.6%를 자동 감면(최대 1.4% 추가 감면)하며 기업당 대출한도는 3억원, 지원기간은 최대 3년이다.

한국부동산원 한숙렬 부원장은 “이번 협약이 코로나19 장기화로 대구 지역중소기업이 겪는 경영난 극복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