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소방본부 ‘코로나19, 45일간의 기록’ 발간
대구소방본부 ‘코로나19, 45일간의 기록’ 발간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20.11.30 20:14
  • 게재일 2020.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 재난 극복기 ‘한눈에’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지난 2월 18일 코로나19 대구 첫 확진환자 발생일부터 4월 2일 소방동원령 해제까지 45일간 전국 소방관들의 감염병 재난 극복기를 담은 ‘코로나19, 45일간의 기록’을 발간했다.

‘코로나19, 45일간의 기록’이란 제목의 이 책은 사상 초유의 감염병 재난을 극복하면서 마주하는 과정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향후 재발할 수 있는 유사 감염병 사태에 대비하는 ‘바이러스 재난’의 교범으로 자리매김하고자 제작했다.

지난 2월 코로나19의 걷잡을 수 없는 확산세에 전국의 소방관들이 한 걸음에 대구로 달려와 6천600여 명의 확진 환자를 병원과 생활치료센터로 안전하게 이송하는 등 코로나19 최전선에서 사투를 벌여 진한 감동을 선사했다. 백서에는 대구 확진자 발생과 이송, 주요 사건들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고, 소방청과 대구소방의 주요 조치사항 등을 날짜별, 사건별로 정리해 감염병 초기 단계 정보와 경험 부족으로 나타난 문제점들을 하나하나 극복해 나가면서 이송체계가 완성될 때까지 과정들을 담아 향후 유사 감염병 대응에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자 했다.

코로나19에 맞서면서 겪었던 소방관들의 에피소드나 느낀 점 등을 책으로 엮어 ‘나는 대한민국의 소방관입니다’를 함께 발간했다.

이지만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우리 대구가 어려울 때 전국에서 달려와 주신 소방대원 여러분의 희생과 노력 덕분에 지역사회의 대확산을 막고 안정적으로 코로나19를 관리해 나갈 수 있었다”면서 “향후 코로나19와 같은 유사 감염병에 대비하고 소방대원 여러분이 흘린 땀방울의 의미를 되짚어 보는 소중한 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