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예맥회 35년을 회상하며’ 정기전 개최
‘영덕예맥회 35년을 회상하며’ 정기전 개최
  • 박윤식기자
  • 등록일 2020.10.15 19:30
  • 게재일 2020.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화·조각·공예 등 40여 점
해맞이 예술관 12월 31일까지
“코로나 지친 지역민에 활기”

김광중作 ‘겨울소나무’

[영덕] 올해로 38회를 맞이한 영덕예맥회 정기전이 영덕 해맞이 예술관에서 열리고 있다. 전시 주제는 ‘영덕예맥회 35년을 회상하며…’로 1985년 3월 창립된 예맥회의 시간들을 담았다.

영덕예맥회 35년을 회상하는 전시답게 서양화, 한국화(민화), 조각, 공예, 디자인 등 다양한 분야 40여 작품을 볼 수 있다.

가을에 열리는 전시인 만큼 가을을 주제로 한 작품도 많다. 권종민 작가는 낙과 입은 과일을 표현한 ‘아픈 가을’을 선보이며, 김정숙 작가는 ‘가을의 작품’을 통해 결실을 맺는 과일을 표현했다.

박기현 작가는 ‘가을 이야기’ 작품을 통해 가을 냄새가 물씬 풍기는 작품을 그렸다.

인물화도 눈길을 끈다. 류성하 작가는 물건을 팔고 받은 돈을 세는 할머니를 그린 ‘환한 날’을 선보이며, 김소형 작가 역시 인물화를 정교하게 표현한 인물화 ‘인물’을 전시한다.

영덕예맥회는 영덕 출신 미술인들의 자생적 모임으로, 군 단위 미술단체로는 35년 역사를 가진 전통 있는 미술 단체다. 전시장이 없던 초기엔 영덕의 농협과 예식장을 갤러리로 개조해 영덕, 영해, 강구를 거점으로 포항, 경주, 대구, 서울 등 전국을 순회하며 전시회를 개최했다.

배수관 영덕예맥회 회장은 “코로나19에 지친 우리 지역민들의 삶에 활력을 불어 넣는 전시로 기억되길 바란다. 전시장을 찾아 마음의 여유를 즐기는 풍성한 가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기전은 12월31일까지다.

/박윤식기자 newsyd@kbmaeil.com


박윤식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