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지역 장애인들에 따스한 손길 향토부대·사회단체 봉사 잇따라
울릉지역 장애인들에 따스한 손길 향토부대·사회단체 봉사 잇따라
  • 김두한기자
  • 등록일 2020.09.24 18:40
  • 게재일 2020.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도 향토부대 군 장병과 사회단체가 추석을 앞두고 지역의 홀로 사는 장애인에게 따뜻한 손길을 보냈다. <사진>

경북장애인종합복지관 울릉분관(관장 하광희)은 최근 울릉 해군118조기경보전대와 울릉군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과 연계·협조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의 소외계층을 찾아 명절음식을 전달했다.

울릉도 향토부대인 해군 제118조기경보전대는 울릉읍, 서면, 북면에 거주하는 독거장애인 35가정을 방문, 명절 음식 전달과 말벗이 되는 등 이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봉사활동을 펼쳤다.

김정배 전대장은 “지역의 저소득장애인 가정에 도움의 손길이 필요하면 적극적으로 도움을 드리고 따뜻한 나눔과 지역사회복지공동체 환경조성에 공헌할 수 있도록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이보다 앞서 울릉군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단장 장금숙)도 최근 지역의 소외계층을 위해 명절 음식(산적, 육전, 김전, 동태전, 오징어전, 나물) 직접 만들어 전달했다. 울릉/김두한기자 kimdh@kbmaeil.com
김두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