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희망일자리사업 출발식 가져
영천시, 희망일자리사업 출발식 가져
  • 조규남 기자
  • 등록일 2020.08.13 16:14
  • 게재일 2020.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 영천시는 12일 영천공설시장 고객지원센터에서 영천공설시장과 완산동에서 근무하는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30여명과 공설시장 상인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일자리사업 출발식’을 가졌다.

출발식에서는 일자리사업에 대한 안내와 폭염, 우천 시 대응방법, 도로변 작업 시 유의사항 등에 대한 교육했다.

코로나19극복 희망일자리 사업은 총사업비 36억 원을 들여 이달부터 11월까지 4개월 간 진행된다.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에 대응해 생계지원이 필요한 시민들에게 공공일자리를 제공하는 것으로 총 387명이 참여한다.

근무시간은 15~40시간이며, 임금은 시간당 통상시급 8천590원으로 4대 보험에 가입돼 있다.

주간 및 월간 근로일수를 개근한 사람에게 유급 주휴일 및 연차 유급휴가가 부여된다.

/조규남기자


조규남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