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올해 민방위 집합교육, 사이버 교육으로 대체
문경시 올해 민방위 집합교육, 사이버 교육으로 대체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20.08.10 18:44
  • 게재일 2020.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 위해

[문경] 문경시는 코로나 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민방위 집합교육을 사이버 교육으로 대체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2개월간 기존에 실시해 오던 기본교육(민방위 1~4년차) 4시간을 사이버교육 1시간으로 변경·축소한다.

또 5년차 이상 민방위 대원의 비상소집과 민방위대장 교육도 사이버교육 1시간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민방위 교육대상자는 9월 1일부터 PC 또는 스마트폰을 이용해 민방위사이버교육센터 또는 문경시청 홈페이지의 배너를 클릭해 접속한 뒤 본인 인증을 거쳐 수강하고 객관식 평가에서 일정 점수 이상을 취득해야 한다.

또, 사이버교육이 어려운 교육대상자에 한해 교육기회 제공을 위한 서면교육도 병행해 실시한다.

서면교육은 비대면을 위해 신청자에 한해 교육교재 및 과제물을 배부해 교재수령 30일 이내에 과제물을 작성한 후 제출하면 교육이수로 처리된다.

아울러, 감염병으로 인해 혈액 보유량이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어 혈액수급 안정화에 동참하고자 헌혈에 참여한 민방위 대원이 헌혈증을 제출하면 교육(1시간)을 이수한 것으로 인정한다.

시 관계자는 “올해 코로나 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민방위 집합교육을 사이버 교육으로 대체 실시해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총력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강남진기자75kangnj@kbmaeil.com
강남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