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선수범·화합하는 의회 만들 것”
“솔선수범·화합하는 의회 만들 것”
  • 나채복기자
  • 등록일 2020.08.05 20:03
  • 게재일 2020.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 ▶▶▶ 이우청 김천시의회 의장
4선 시의원 경험 바탕
8대 하반기 의정 책임
집행부와 협치·소통
지역 중심 역량 강화

[김천] “솔선수범하는 의회, 화합하는 의회를 만들어 가겠습니다.”

이우청 제8대 김천시의회 후반기 의장의 말이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4선의 시의원으로 풍부한 경험과 강단있는 추진력을 인정받고 있는 이 의장은 시의회부터 변화된 모습을 보이겠다고 강조했다.

이 의장은 “시의회는 시민을 대표하는 대의기관이자 독립기관으로 시의원 스스로가 바로서야 한다. 그래야 김천시 1천200여명의 공직자가 바로 설 수 있다”며 “앞으로는 불필요한 의전 등에 공무원 인력이 낭비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각종 행사시 공무원들의 참석을 최소화기켜 자리부재로 인한 민원인들의 불편을 없애고, 시민들의 대의기관으로서 항상 낮추는 자세를 유지하겠다는 뜻이다.

그는 또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의회가 되기 위해 무엇보다도 의회의 의정 역량 강화에 힘을 모으겠다”면서 “시의원들이 의정활동에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뒤에서 최대한 뒷받침하겠다”고 했다.

집행부와의 협치와 소통에 있어서도 그는 “현재 김천은 일반산업단지 3단계를 분양 중이고 자동차 튜닝·산업용 드론·초소형 전기차 등 미래산업이 긍정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중요한 시점에 있다”면서 “시민들에게 부여받은 권한과 의무를 통해 김천시의 백년대계를 집행부와 함께 이끌어 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천 혁신도시 4만5천평에 이르는 3차 클러스트 부지를 적극 활용하고 김천이 농업 기반 도시인 만큼 스마트 농업 육성, 지역 농산물 해외 시장개척 등 농업기반 확충에도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의장은 마지막으로 “정당의 정치적인 모습보다는 김천시민들을 위한 화합된 김천시의회를 동료 의원들과 함께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나채복기자 ncb7737@kbmaeil.com


나채복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