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영일만친구 야시장서 생생 현장소통
포항 영일만친구 야시장서 생생 현장소통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20.07.16 20:15
  • 게재일 2020.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덕 시장, 중앙상가 찾아
일자리경제노동과 직원들과 대담
시정업무 애로사항 등 청취
야시장 판매대 방문 상인들 격려도

지난 15일 포항중앙상가 영일만친구 야시장을 방문한 이강덕 포항시장이 음식을 주문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이강덕 포항시장이 지난 15일 저녁 일자리경제노동과 직원들과 포항중앙상가 ‘영일만친구 야시장’을 찾아 현장토크를 개최했다.

이번 현장 토크는 평소 직접적인 대면기회가 부족했던 직원들과 시정업무에 대한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소통과 공감을 통해 소속감을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이 시장은 직원들과 함께 포항사랑상품권을 사용해 야시장에서 판매하는 다양한 먹거리를 즐기며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살리기에 앞장선 직원들의 노력과 성과를 공유하고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 야시장 판매대를 일일이 방문하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했다.

현장토크를 마치며 이강덕 시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우리 공직자들이 힘을 모아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앞장서야 시민들께서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다”라며 “포항 시민 모두가 힘을 합쳐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경제 및 소비 활동을 재개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그는 “현재 포항시는 철저한 방역활동을 바탕으로 소상공인 카드수수료·상하수도요금 등 세제 지원 및 소규모 경영환경 개선사업, 코로나 안심 클린 시장 만들기 지원, 포항사랑상품권 5천억 발행 등 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가능한 예산과 행정력을 총동원하고 있다”며 “셀러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열정으로 상인과 고객이 모두 만족하는 영일만친구 야시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전준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